인기검색어 : 김학의 사건,
2019.12.16 (월)
뉴스데일리
정치
금수저 미성년자, 5년간 배당·임대소득 6,828억원 돈방석
김수찬 기자  |  kimsuc@newsdaily.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09  23:51:3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네이버밴드
   
   [자료=김두관 의원실]

[뉴스데일리]증여나 상속을 통한 금수저 미성년자들이 배당이나 부동산 임대소득을 통해 벌어들인 5년간 수익이 6,828억원에 이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획재정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김두관의원(김포시 갑)이 국세청으로부터 받은 미성년자들의 종합소득세 신고 현황을 보면 5년간 배당소득은 4,302명이 4,839억원을 받았으며, 부동산 임대소득은 9,844명이 1,988억원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2013년부터 2016년도까지 배당소득자와 임대소득자의 규모는 큰 변화가 없었으나 2017년도에 배당소득자는 전년보다 669명 증가한 1,538명으로 전년보다 77% 증가했으며, 그에 따른 배당소득은 818억원 증가한 1,695억원으로 93%증가했다.

또한 부동산 임대소득자는 2017년도에 전년보다 524명 증가한 2,415명으로 28% 증가했으며, 임대소득도 123억원 증가한 504억원으로 32% 증가했다.

5년간 배당소득을 받은 사람은 총 4,302명이 4,839억원을 받아 평균 1억 1,248억원을 받았으며, 부동산 임대소득은 9,844명이 1,988억원을 받아 평균 2,011만원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2016년도에 비해 2017년도에 배당소득자와 부동산 임대소득자가 급증한 것은 미성년자에 대한 상속이나 증여건수 증가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김두관 의원은 “미성년자들이 배당소득으로 근로소득자 평균임금의 2배이상을 벌고, 건물주로서 임대소득을 받고 있는데 실질적인 소득의 귀속이 누구에게 있는지에 대해서 세무당국에서는 파악을 해야할 것이다”고 밝혔다.

이어 김 의원은 “자유한국당의 민부론에서 상속세와 증여세 인하를 주장했는데, 상속세나 증여세 인하는 부의 대물림으로 이어져 사회적 양극화를 더욱더 고착화 시킬 우려가 있다”고 비판했다.

 

김수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종합뉴스
가장많이본 기사
1
김건모측, 무고로 맞고소 "성폭행 고소한 여성 누군지도 몰라"
2
서울수서 등 4곳 ‘신혼희망타운’ 입주자 모집
3
추미애, 재산 15억원 신고.아들은 육군 만기제대
4
文대통령 “3·1운동 100년, 특권의 정치·경제 불평등 겸허이 되돌아봐야”
5
文대통령 국정지지율 49%,부정평가 43%..민주 42% 한국당 20%[한국갤럽]
6
고액·상습 관세체납자 257명 공개…1위 4천505억
7
MB 항소심, ‘삼성뇌물’ 놓고 美로펌서 발송한 회신 증거 채택
8
호반그룹 2020년 정기인사 단행 ..최승남, 호반그룹 총괄부회장으로 승진
9
패스트트랙 본회의 상정 무산.17일 선거법 처리 불발
10
액상형 전자담배 유해성분 검출 편의점업계 잇따라 판매중단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2) 364-3088 | fax 02)364-3030 | 발행인·편집인 : 박종현 | 등록번호 : 서울아00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현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10일 | 주소 : 서울시 광진구 아차산로 387-5
Copyright © 2007 뉴스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itor@newsdail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