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 19대 대통령 선거, 문재인
2018.04.20 (금)
뉴스데일리
연예·스포츠국내연예
'복면가왕' 주병진, '일밤' 이승철의 ‘서쪽하늘'로 출연
김채연 기자  |  ginny78@newsdaily.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5  22:05:3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네이버밴드
   
   (사진=MBC켑쳐)

[뉴스데일리]'일밤'의 원조 MC 주병진이 '복면가왕'에 돌아왔다. 일요일 저녁 시간대, 오랜만에 마이크를 잡은 주병진의 표정은 더할 나위 없이 해맑았다.

15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 가왕 '동방불패'의 5연승을 저지하기 위해 새로운 도전자들이 나왔다. 3라운드 대결까지 이미쉘, 이현경, 프리스틴 나영 등 실력자들이 탈락해 흥미를 더했다.

마지막 대결은 '수문장'과 '근위병'이었다. 이들은 빅뱅의 '이프 유'를 선곡해 눈길을 끌었다. 각자의 감성으로 노래했는데 판정단들은 '수문장'이 올드하다며 놀렸다. 하지만 이 선곡은 그가 한 것.

'근위병'이 무난하게 승리한 가운데 '수문장'의 정체가 공개됐다. 방송인 주병진이 가면을 벗고 무대에 서자 모두가 화들짝 놀랐다. 후배 개그맨들은 기립박수를 보냈다.

이승철의 '서쪽하늘'로 솔로 무대를 마친 주병진은 자신을 헐뜯던 신봉선, 김구라를 향해 "가면 벗고 나니까 애들이 겸손해졌다. 우리 애들이 달라졌어요"라며 미소 지었다.

주병진은 1990년대 시청자들의 유쾌한 일요일 밤을 책임졌다. 다들 "일요일 저녁 이 시간에 '일밤'에서 주병진을 볼 줄이야"라며 놀라워했다. MBC 예능 역사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그의 출연은 모두에게 반가운 소식이었다.

주병진은 "' 복면가왕' 출연은 소중하게 손꼽히는 추억으로 인생의 한 귀퉁이에 영원히 자리잡을 것 같다"며 "수십 년 살던 동네에 우연히 갔는데 많이 변한 느낌이었다. 추억을 더듬는데 한없이 반겨주는 기분이라 너무 좋았다"며 감사 인사를 건넸다

김채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종합뉴스
가장많이본 기사
1
'복면가왕' 주병진, '일밤' 이승철의 ‘서쪽하늘'로 출연
2
기자들에게 돈 전달하려 한 군산시장 예비후보 수사 착수
3
아동수당 선정기준액 3인 가구 월 1170만원
4
다가구·다세대 30만호 전기요금 인상…"호당 월최대 3만원 예상"
5
드루킹, 김경수에 오사카 총영사 요구했다 거절당하자 불만 품은 듯
6
大法 "사랑의교회 오정현 '교단 목사' 자격 없다" 파기환송
7
2018 봄 여행주간,‘여행이 있어 특별한 보통날’
8
쇼트트랙 최민경도 #미투 송파경찰서에 고소장 제출
9
‘엘시티 비리’ 이영복에 검찰 항소심서 징역 8년 구형
10
'MB 재산관리인' 이병모, 이시형·이영배 증인 신청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2) 364-3088 | fax 02)364-3030 | 발행인·편집인 : 박종현 | 등록번호 : 서울아00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현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10일 | 주소 : 서울시 광진구 아차산로 387-5
Copyright © 2007 뉴스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itor@newsdail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