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 김학의 사건,
2020.02.20 (목)
뉴스데일리
경제
국산차 내수판매 7년만에 10만대선 무너져
정찬형 기자  |  chungch@newsdaily.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4  12:35:1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네이버밴드
   

국내 자동차산업 총괄표.

[뉴스데일리]지난달 설 연휴와 부분파업 등의 영향으로 국내 자동차산업의 생산, 내수, 수출이 일제히 떨어졌다. 특히 국산차 내수판매는 7년만에 10만대선이 무너졌다.

14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1월 국내 자동차 생산은 1월 중 설 연휴가 낀 데다가 일부 업체가 부분파업을 하면서 조업일수가 줄어 지난해 같은 달보다 29.0% 적은 25만1천573대에 그쳤다.

업체별 조업 감소일은 기아차 5일, 현대차 4일로 집계됐다.

조업일수와 마찬가지로 영업일수가 줄고 개별소비세 감면 혜택이 끝남에 따라 국내 판매량은 11만6천153대로 14.7% 감소했다.

국산차는 쏘나타, K5, 셀토스, GV80 등 신차 판매가 호조세를 보였으나 작년 같은 달보다 15.9% 줄어든 9만8천755대를 팔았다.

국산차의 내수판매가 10만대 이하가 된 것은 2013년 2월 9만8천826대를 기록한 이후 6년11개월만이다. 설 연휴가 1월에 끼어있어 그만큼 영업일수가 줄고, 개별소비세 인하가 작년 12월로 종료된 영향이 컸다.

수입차는 아우디-폴크스바겐의 신차 효과 등으로 독일계 브랜드 판매량은 7.3% 늘었으나 일본산 불매운동의 여파가 이어지면서 일본계 브랜드 판매량이 64.8% 급감해 전체 판매는 7.0% 줄어든 1만7천398대로 집계됐다.

일본차는 혼다만 50.5% 늘었고 토요타는 59.9%, 닛산은 82.7%, 렉서스는 66.8%, 인피니티는 99.4% 감소했다.

수출은 일부 업체의 파업과 임단협, 조업일수 감소, 한국GM의 유럽 수출 중단, 르노상섬 로그 위탁생산과 수출물량 감소 등의 하방요인이 겹치면서 28.1% 줄어든 15만974대에 머물렀다.

다만 팰리세이드, 트레일블레이저 등 고부가가치 차량인 스포츠유틸리티차(SUV)와 친환경차 수출이 늘어 수출금액은 상대적으로 적은 22.2% 감소했다.

친환경차 내수 판매는 국산 브랜드 판매가 17.2% 늘었는데도 수입산 하이브리드(HEV) 판매량이 부진해 11.5% 감소한 7천493대로 집계됐다.

수출은 전기차, 수소차가 모두 증가세를 보였으나 일부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의 수출모델이 변경된 데 따른 일시적 수출 감소로 전체적으로는 16.6% 하락한 1만7천790대였다.

자동차부품의 수출은 중국의 경기 둔화 지속,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브렉시트) 우려, 미중 무역분쟁 등으로 인한 글로벌 시장 위축 등으로 15.0% 감소한 17억4천만달러를 기록했다. 

정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종합뉴스
가장많이본 기사
1
신동호 靑 연설비서관 “작은 승리 착각하면 파국 시작”
2
봉준호 통역 샤론 최 맘카페 뒤흔든 비밀
3
경찰청 “윤석열 검찰총장 부인 내사한 적 없다”
4
警, ‘조국 딸 학생부 유출 의혹’ 주광덕 의원 통신기록 확보
5
신종 코로나 둘러싼 ‘사실과 거짓’…감염내과 전문의에게 듣다
6
국방부 “조선일보 패트리엇 사진보도 장병 목숨 위협…법적대응”
7
이통3사, 갤럭시S20 예약 판매 돌입…지원금 최대 24만원 책정
8
대구지검,前군수 비위 관련 청송군청 압수수색
9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총 46명.대구·경북 13명 등 15명 추가
10
라임 불완전판매 내달 현장조사…사기 혐의 100% 배상안도 검토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2) 364-3088 | fax 02)364-3030 | 발행인·편집인 : 박종현 | 등록번호 : 서울아00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현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10일 | 주소 : 서울시 광진구 아차산로 387-5
Copyright © 2007 뉴스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itor@newsdail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