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 김학의 사건,
2020.02.19 (수)
뉴스데일리
국제
트럼프 “김정은, 나와의 약속 깨길 원치 않아 합의 이뤄질 것”
박재상 기자  |  kals@newsdaily.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05  13:09:0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네이버밴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뉴스데일리]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4일(현지시간) "김정은은 내가 그와 함께 한다는 것을 알고 나와의 약속을 깨고 싶어하지 않는다"면서 "합의는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트위터에 "이 아주 흥미로운 세상에서 무엇이든 발생할 수 있지만 김정은은 북한의 대단한 경제 잠재력을 완전히 알고 있고 이를 방해하거나 중단할 일을 하지 않을 것"이라며 이같이 썼다.

북한이 한국시간 이날 오전 동해상으로 발사체 여러 발을 발사한 데 대해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향해 메시지를 보낸 것이다.

북미협상의 교착을 겨냥한 것으로 보이는 북한의 발사체 발사에 대해 맞대응을 자제하면서 협상 재개의 문을 열어두고 북한의 추가 행보를 견제하려는 것으로 풀이된다.

트럼프 대통령의 반응은 북한이 발사체를 발사한 지 13시간여만에 나왔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의 발사체 발사가 이뤄진 후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에게서 충분한 브리핑을 받았다고 NBC방송과 ABC방송 등 미국 언론이 전했다.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북한의 발사체 발사 직후 성명을 내고 "북한의 활동에 대해 인지하고 있다"며 "필요에 따라 감시활동을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곧이어 전날 있었던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통화에 대해 "아주 좋은 전화통화였다. 러시아와의 좋은, 대단한 관계에 대한 엄청난 잠재력을 느꼈다"고 트위터에 적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윗에서 푸틴 대통령과의 북한 관련 논의를 직접 언급하지는 않았으나 러시아와의 좋은 관계에 대한 낙관적 전망을 언급, 지난달 25일 정상회담을 계기로 한 북러 밀착을 경계하려는 의도도 있는 것으로 전망된다.

트럼프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의 전화통화는 북한의 단거리 발사체 발사 이전인 3일 저녁(한국시간) 이뤄졌다. 양국의 발표를 종합해보면 트럼프 대통령은 대북압박 공조를 당부했으나 푸틴 대통령은 대북제재 완화 필요성을 거론, 이견을 노출했다. 

 

박재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네이버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종합뉴스
가장많이본 기사
1
차기주자 선호도, 1위 이낙연, 2위 황교안, 3위 윤석열
2
추미애, 21일 법무부 장관 주재 17년 만에 검사장 회의 열어..윤석열 불참
3
국산차 내수판매 7년만에 10만대선 무너져
4
21대 총선 '5당 경쟁구도' 재편돼…2월 국회 협상구도도 변화
5
황교안 대표, 홍준표 양산을 출마 제동.. “홍준표 판난대로 되는 것 아니다”
6
민주당 지지도 37%, 한국당 21%..안철수신당 2주째 3%
7
봉준호 통역 샤론 최 맘카페 뒤흔든 비밀
8
경찰청 “윤석열 검찰총장 부인 내사한 적 없다”
9
言論중재위 “임미리 교수 칼럼, 선거법상 공정보도의무 위반”
10
“총리 격려받고 기분 좋았는데 왜곡돼”…가게 주인 “선의가 왜곡 전달…국민에 엉뚱한 오해 주고 있어”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2) 364-3088 | fax 02)364-3030 | 발행인·편집인 : 박종현 | 등록번호 : 서울아00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현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10일 | 주소 : 서울시 광진구 아차산로 387-5
Copyright © 2007 뉴스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itor@newsdail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