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 박근혜 대통령, 이원종
2017.02.22 (수)
뉴스데일리
일자리 창출 국가공무원 2000여명 조기 증원
일자리 창출 국가공무원 2000여명 조기 증원
[뉴스데일리]정부가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국가공무원 정원 증원 계획을 앞당긴다. 행정자치부는 올해 국가공무원 정원(소요정원) 가운데 2194명을 1분기 중 조기 반영하는 내용의 46개 부처 직제 개정령안이 21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소요정원’은...
금융위, 제2금융권에 대출 리스크 관리강화 촉구

금융위, 제2금융권에 대출 리스크 관리강화 촉구

[뉴스데일리]한국은행이 발표한 지난해 말 가계부채 잔액은 1344조3000억원으로, 1년 새 141조 2...
황 권한대행 “테러대응태세 점검.탈북인사 신변보호 만전”

황 권한대행 “테러대응태세 점검.탈북인사 신변보호 만전”

[뉴스데일리]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21일 김정남 피살사건과 관련, “대테러센터 등 관계기관에...
주거·교육비 등 핵심생계비 경감 대책 마련

주거·교육비 등 핵심생계비 경감 대책 마련

[뉴스데일리]1~2인 가구 소득증대 방안을 마련하고 주거비·교육비·교통비 등 핵심생계비 경감 대책이 마련...
黃 권한대행 “김정남 피살 배후는 북한 확실”

黃 권한대행 “김정남 피살 배후는 북한 확실”

[뉴스데일리]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20일 김정남 피살사건과 관련해 “말레이시아 당국의 발표 ...
與野, 2월 국회 정상화 합의

與野, 2월 국회 정상화 합의

[뉴스데일리]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국민의당, 바른정당 등 여야 4당은 19일 교섭단체 원내수석부대표...
한미 외교장관 “동맹 빈틈 없다” 재확인

한미 외교장관 “동맹 빈틈 없다” 재확인

[뉴스데일리]G20 외교장관회의 참석차 독일 본을 방문중인 윤병세 외교장관은 16일 오후(현지시간) 렉스...
朴대통령측, 헌재에 최종변론 3월2∼3일로 미뤄달라 요청

朴대통령측, 헌재에 최종변론 3월2∼3일로 미뤄달라 요청

[뉴스데일리]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최종변론이 오는 24일로 예정된 가운데 박 대통령 측이 이를 미뤄달라...
규제 풀어 신산업 성장 지원한다

규제 풀어 신산업 성장 지원한다

[뉴스데일리]인공지능 분야에 대한 ‘지능정보사회 기본법(가칭)’을 만들고 가상현실 분야에선 개발부터 창업...
황 대통령 권한대행 측

황 대통령 권한대행 측 "특검 연장 여부 법에 따라 검토할 것"

[뉴스데일리]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측은 16일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수사기간 연장을 정식으로 신청한 것과...
法院,

法院, "靑 압수수색 허용 요청 " 특검 신청 '각하'

[뉴스데일리]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청와대 압수수색이 다시 벽에 부딪혔다. 압수수색 불승인 처분에 불복해 특...
대선 후보 지지도, 문재인 32.7, 안희정 19.3, 황교안 16.5%

대선 후보 지지도, 문재인 32.7, 안희정 19.3, 황교안 16.5%

[뉴스데일리]대선 후보 지지율 여론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리얼미터는 16일 2월 3주차 대선 후보 지지율...
1월 ICT 수출 138억달러.44개월 만에 최고 증가율

1월 ICT 수출 138억달러.44개월 만에 최고 증가율

[뉴스데일리]지난달 정보통신기술(ICT) 수출이 전년 같은 기간 대비 16.7% 늘면서 44개월만에 가장...
黃 권한대행 “김정남 피살, 김정은 정권 잔학성·반인륜성 보여줘”

黃 권한대행 “김정남 피살, 김정은 정권 잔학성·반인륜성 보여줘”

[뉴스데일리]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15일 “김정남 피살이 북한 정권에 의해 자행된 것으로 확...
종합뉴스
포토종합뉴스
가장많이본 기사
1
안희정 지지율 파죽지세 문재인 8.6%P 차 맹추격
2
40년 역사 한진해운에 최종 파산 선고
3
김기춘 前실장, 헌법재판소 ‘건강상이유’ 불출석사유서 제출
4
特檢, 우병우 前수석 직권남용 등 피의자 신분 소환 조사
5
항소심,KT&G 민영진 전 사장 무죄
6
정세균 국회의장 선거사무소장 사전 선거운동 벌금형
7
규제 풀어 신산업 성장 지원한다
8
法院, '카톡방' 성희롱 가톨릭관동대 의대생들 벌금형
9
大法 "재건축조합 설립 때 '소재불명자' 동의 필요없다"
10
정동춘 前 이사장, K스포츠재단 임직원 8명 '업무방해' 고소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2) 364-3088 | fax 02)364-3030 | 발행인·편집인 : 박종현 | 등록번호 : 서울아00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현
등록연월일 : 2007년 7월 10일 | 주소 : 서울시 광진구 아차산로 387-5
Copyright © 2007 뉴스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itor@newsdaily.kr